나눔터
홈 > 나눔터 > 다운 사랑방
다운 사랑방

290차 목회자 세미나 소감

신재영 2 85
안녕하세요 다운 식구 여러분!
아프리카 차드에서 사역하는 김영섭 신재영 선교사입니다.
저희들은 3년전 차드 내전으로 일시 귀국했을 때 합정동 아시안 미션 선교센타에 머무르는동안 다운교회 새벽예배에 참석하면서 교회 안에 따뜻함을 느끼며 가정교회를 접하게 되었습니다.

안식년의 마지막 달이라 많이 바빴지만 5일이라는 시간을 따로 떼 내어 가정교회 세미나에 참석하면서 하나님께서 허락하실 은혜를 사모했어요.

손님을 가정에 초대해 집 밥을 먹기 힘든 한국과는 달리 저희가 사는 마플링은 식당이 하나도 없는 집 밥만이 존재하는 마을입니다. 마음을 터 놓고 이야기를 하지 않으면 이웃의 사정을 모르는 한국과는 달리 이웃 집에 숟가락이 몇개가 있는지 까지도 다 아는 마을입니다. 

다운교회 목자님 댁에 머물고 목장 모임과 초원지기 모임을 통해 그리고 세미나 기간 동안 여러 모양의 섬김을 통해 저희 부부는 여러분들 안에 있는 영혼을 돌보고자 하는 사랑을 보았습니다. 인생의 짐이 무겁다고 자녀의 수를 줄이고 심지어 비혼주의자들이 생기는 한국인데 여러분들은 각 가정의 삶의 도전들 속에서도 VIP까지 가족으로 삼는 확대가족의 삶을 살아가려고 하시더라구요.

다운교회 성도님들과의 교제를 통해 저희에게 허락하신 하나님의 말씀은 ‘차드 영혼들을 더 사랑하며 그들의 짐을 지며 함께 걸어가라’는 말씀입니다. 주님을 신뢰하며 한 걸음 한 걸음씩 말이죠.
세미나기간동안 쉼이 되고 힘을 얻는 시간이었습니다. 여러분의 수고에 주님께서 허락하시는 세밀한 은혜가 넘치시기를 바랍니다. 평안하세요 !
2 Comments
김희연 11.18 11:39  
선교사님 귀한 후기 감사드려요. 댓글이 늦었네요^^ 전기가 들어오지 않는 아프리카 차드 미전도종족 마을에서 22년여 선교사역 해 오신 삶 자체가 너무 존경스러웠어요. 두분의 겸손한 모습과 저희 목장 식구들 위해서 함께 관심 갖고 기도해주신 것 잊지 못할 것 같아요. 선교지로 복귀 잘 하시고 하나님 주신 사랑과 힘으로 사역 잘 감당하시길 기도하며 축복합니다♡♡♡
김경배 11.18 14:11  
신재영 선교사님, 출국 준비로 바쁘실텐데 시간 내서 글 올려주시니 반갑고 감사합니다. 지난주 가정목장 때 아이들에게 선교지 영상 보여주고 차드선교를 위해 함께 기도했어요. 선교지 근처 강가에서 하마를 지척에서 마주한 이야기해주니까 흥미진진하게 듣더군요 ^^ 하나님께서 보호해주셔서 지금은 이렇게 이야기할 수 있지만 당시에는 정말 놀라셨겠어요. 내일 캘커타운혜목장 모임에서도 선교지영상 함께 보고 기도하려고 합니다. 며칠간 두분 선교사님과 교제하게 되어 참 감사했구요 남은 한국에서의 시간 잘 마무리하시고 안전하게 선교지로 아동하시길 기도합니다 ~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