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임목사 주일 설교 말씀
홈 > 말씀과훈련 > 주일 설교 말씀
주일 설교 말씀

2021.02.14. 고난의 이유는 한 가지가 아닙니다. "욥기 23:10~14"

정용재 0 78

욥기에서 사탄은 하나님께서 욥에게 복을 주시니까 욥이 하나님께 신실한 것이다. 그러므로 하나님께서 복을 주지 않으시면 욥은 하나님께 신실하지 않을 것이다.”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사탄은 하나님을, 인간을 으로 매수하는 존재로 비난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리고 이것이 사실이라면 인간과 하나님과의 관계는 사랑의 관계가 아니라 거래의 관계로 전락하게 됩니다.

 

하나님께서 저와 여러분의 힘이 되어주시고 복을 주시기 때문에 우리는 주님을 더 사랑하게 됩니다. 그것이 관계의 출발입니다. 그러나 우리에게 복을 주시는 주님의 은총은 저와 여러분을 매수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사랑하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사랑이십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먼저 하신 사랑에 대한 인간의 응답은 처음 그 자리 거래 관계에 머물 수도 있고, 더 깊은 진정한 사랑의 관계로 성장하고 자라갈 수도 있습니다.

 

진정한 사랑의 관계는 나에게 이익이 있을 때는 증명되지 않습니다. 그 때는 누구나 다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기 때문입니다. 나에게 이익이 아니라 오히려 손해가 찾아올 그 때도 신실할 수 있는가? 바로 그 때 사랑의 관계가 증명되는 것입니다.

 

사탄은 사랑은 존재하지 않고 오직 거래만 존재한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거래를 넘어선 사랑이 존재함을 욥을 통해서 그리고 하나님 당신과 독생자 예수님이 함께 지신십자가를 통해서 증명해 주고 계신 것입니다.

 

그렇다면 복에 대한 욥의 세 친구들의 입장은 무엇입니까? “만약 욥이 신실하다면 하나님은 욥에게 복을 주실 것이다. 욥이 하나님께 신실하지 않다면 하나님은 욥에게 복을 주지 않으실 것이다. 그러므로 복 대신에 재앙을 받고 있는 욥의 상황은 욥이 하나님께 신실하지 못했다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다.”

 

세 친구들의 주장은 사탄의 주장과 사실상 조금도 다르지 않습니다. 오히려 사탄의 주장만도 못합니다. 적어도 사탄의 주장에는 그래도 주도권이 하나님께 있는데, 세 친구들의 주장은 하나님에게서 주도권마저 빼앗아 버립니다. 인간이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하나님의 태도가 기계적으로달라집니다.

 

하나님께서는 욥기를 통해서, 하나님과 인간의 관계는 공식을 따르는 기계적인 관계가 아니라 사랑의 관계이고 인격적인 관계임을 선포하고 계신 것 같습니다. 모든 고난이 그 사람의 죄 때문에 오는 것이 아닙니다. 고난에는 여러 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고난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내가 맺고 있는 관계가 어떤 관계인지는 고난중에 드러나고 증명됩니다. 나의 관계들은 기계적인 거래 관계입니까? 아니면 사랑의 관계입니까?

0 Comments
제목